한국에선 모바일도 Windows 차지가 될까?

얼마 전 회사에서 모바일 전자 문서 결재 '어플리케이션' 개발에 대한 소식을 들었습니다. 처음에는 별 생각 없이 기안 문서를 모바일 웹으로 조회하고 결재하는 방식을 떠올렸는데 좀 더 들어 보니 이 어플리케이션은 웹 기반이 아니더군요. Windows CE 기반의 응용프로그램이었습니다. 결국 C/S죠.

이러한 방식을 택하게 된 자세한 경위는 모르겠습니다만 USIM과 MS Exchanger Server의 동기화 등에 대한 이슈나 소소한 부가 기능때문에 웹을 제외한 듯싶었습니다. 이러한 결정 사항에 대해 전적으로 수긍하지는 못하긴 해도 결정한 연유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공감합니다. 어차피 인트라넷이니까요...  일단은 회사 내에서만 통일하면 되겠죠. 내부적인 생산성이나 효율성이 높은 방향으로 나가면 되는 것 아니겠습니까.

이동통신사와도 모바일 전자 문서 결재 전용 정액제 요금 체계(사내 메일 사용 + 전자 문서 결제) 협의를 상당 부분 진척한 모양이니 조만간 구체적인 모습을 확인하게 될 걸로 봅니다. 다만 걱정은 좀 되네요. 모바일 전자 문서 결재를 하고 싶다면 Windows Mobile 기반의 스마트폰만 골라야 하잖습니까? 아이폰이나 구글 안드로이드폰을 쓰고자 했던 사람들은 과감히 방향 선회를 해야 하겠더군요. 특히 오랜 시간 아이폰을 기다려 왔던 지인들이 안타까워요. ^^


"우린 인연이 아닌가 봐요."


모바일 웹 브라우저로 전자 문서 결재 화면에 접속 가능하다면 불편하더라도 비 윈도 폰에게 통로가 열렸다 할 만하겠지만 전자 문서 결재 화면이 IE 7.0 이하만을 지원함은 물론, 그룹웨어의 접근 관문인 VPN 자체가 MS Windows 전용이라 '일반적인' 방법으로는 길이 없다고 밖에 얘기하지 못하겠네요.

비슷하게 모바일 전자정부와 모바일 인터넷 뱅킹과 모바일 쇼핑몰 등이 전부 인층 체계 따위를 이유로 Windows Mobile 전용 서비스로 강제된다면 Windows 폰의 한국 점령은 시간 문제가 되지 않을까요? '일반적인' 사용자들은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이 어딘가 후져서 계좌 이체나 쇼핑몰 구매 결제를 하지 못하는 거라 생각할지도 모르잖아요.

현실을 만드는 사람들이 현실을 핑계로 부리는 게으름으로 인해 왜곡되고 뒤쳐진 대한민국 인터넷 세상인데 모바일에서마저 뒤틀릴지 모른다는 상상을 하니 울적해집니다. 한낱 기우이길 바랍니다.
스마트플레이스의 글을 편리하게 구독하세요. 한RSS 추가 구글추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트랙백 (0) | 덧글 (10)
트랙백 주소: http://www.smartplace.kr/trackback_post_401.aspx
스마트플레이스의 트랙백은 스팸방지를 위해 관리자 승인 후 등록됩니다.

하민빠 2009-10-21 08:55:35     답글 삭제
안녕하세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내용을 보다보니, "결재"와 "결제" 중 어떤것을 말씀하시는 것인지 잘 이해가 안가네요. 이통사가 "결제" 전용 모바일 요금제를 출시할 리는 없다고 보는데, 또 인터넷 뱅킹은 "결재"와는 상관이 없는 내용이 아닌지요? 확인 부탁드립니다.
wizmusa 2009-10-21 15:35:06     삭제
'결재'와 '결제' 오타 난 거 수정했습니다. (한 번에 못 끝냈네요. ^^;;;;) 그리고 이통사와의 '전자 문서 결재' 전용 요금제는 상당 부분 진척된 사항입니다. 이통사의 B2B 사업으로 보시면 되겠습니다.

허허나참 2009-10-21 15:16:10     답글 삭제
오타를 수정하신게 아닌 듯 한데요...
결제는 돈을 지불한다고 할 때 결제이고...
문서 기안 등에서 사인하는 것은 결재 인데...
내용 이해하기 참 힘들게 혼용이 되어 있는 것 같습니다. ^^;
wizmusa 2009-10-21 15:30:06     삭제
에고. 반대로 썼네요. 정신이 없습니다. 양해 바래요~~~ 다시 고쳐야겠어요.

Keep Burning 2009-10-22 17:07:42     답글 삭제
웹으로 한다면.. 호환성도 뛰어나고 좋을텐데..
어째서 모바일 하드웨어에 application을 해 놓는지 이해가 안되네요...

아름바다 2009-10-24 13:41:15     답글 삭제
C/S가 나쁜건 아니죠. Client가 범용적이지 못해서 문제이지. 만약 전자문서, 금융결제, VPN에 대한 Interface가 약간만 표준화 되어 있어도 다양한 플랫폼에서 솔루션을 공급하는 회사가 늘지 않을까요? 그리고 회사가 시스템의 플랫폼을 결정하는 건 전략적인 의사결정이 아닐까요? iPhone이 사업적으로 접근하기 어려워서 기존의 Legacy를 고려해 볼 때 Windows Mobile을 도입하는 것이 Cost가 낮고 효과가 좋다면 사용자의 Usability나 취향은 조금 무시해도 되지 않을까요? 단, Public한 서비스가 Platform에 중립적이지 못하다면 그건 문제겠지만요. 블랙베리가 기업 모바일 메일 시장에서 대부분을 차지했다고 걱정하는 사람은 없었으니까요.
wizmusa 2009-10-24 16:44:39     삭제
예, 그래서 저도 인트라넷 어플리케이션을 윈도 모바일 기반으로 가져 가는 것에 아쉽긴 하지만 반대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이미 말씀하셨다시피 공공 서비스 혹은 공공에 가까운 서비스가 현재와 같이 모바일에서마저 윈도 전용이 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어요.
wizmusa 2009-10-24 16:50:52     삭제
여담인데요. 인트라넷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윈도 기반으로 가져 간 상황에서 나중에 저간의 사정을 모르고 고객사 사장님이 '유명한' 아이폰을 사셨고 전자결재 설치해 달라고 요청하셨다면 그냥 윈도 모바일 폰을 사셔야 했다고 답해드리면 되겠죠? 설마하니 '중간에서 누군가가' 어떻게든 방법을 강구하라고 지시든 뭐든 하지 않기만 하면 됩니다... 라고 하면 기우인지 무책임인지 모르겠군요.

jp 2009-10-29 21:21:21     답글 삭제
에.. 국내 굴지의 대기업 그룹용 "결재" 모바일 솔루션의 핵심 개발을 담당했었는데요... 당시 이것저것 evaluation을 진행했었습니다만, 아이러니컬하게도 웹이 아닌 어플 방식을 채용한 이유가 MS 디바이스 - 디바이스는 삼성 옴** -가 프로세싱 파워가 너무 떨어져서였습니다. 웹으로 하고 싶어도, 디바이스가 후져서 렌더링하는데 너무 오래걸리고, Mobile IE가 렌더링을 표준에 맞춰서 제대로 하지도 못하고... 그렇습니다. 그래서 C/S로 간 것이지요. 오히려 말씀하신 USIM이나 MS Exchange Server와의 동기화 등은 사실 모바일 웹방식으로 구현을 하더라도 가능합니다. 속도가 문제지요... 그래도 다행인 이유는 두 가지 있습니다. 1. 어차피 클라이언트 쪽에서도 단일 단말로 개발하기를 원하며 이 단일 단말이라는 것이 굳이 MS 계열 스마트폰에 한정되어 있지 않다는 점. 블랙베리가 "윗분들" 보시기에 멋있어 보이면 바로 블랙베리 application으로 선회합니다. 역시 비표준. 아이폰도 마찬가지일 테구요. 2. 아직 모바일 결재 시스템을 도입한 회사가 많지 않고, 시스템의 라이프사이클이 짧은 편이라서 (인트라넷이 언제나 그렇죠) 시장의 상황이 표준 준수 쪽으로 바뀌면 1~2년 이내로 바로 바뀔 겁니다. 이상 직접 개발했던 사람의 안타까운 코멘트였습니다.

http://www.suprapascherfrance.fr 2014-10-24 17:29:35     답글 삭제
도 몇몇 있었습니다. 하지만 전체적으로는 우리나라와 큰 기술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덧글
비밀글
RSS 피드
전체글한RSS 추가 구글추가
스마트가젯북스타일
Demo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