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러다임을 뒤집는 기술의 발전

우리 사회는 보수와 진보, 두 가지의 정과 반이 싸우며 서서히 발전을 거듭합니다. 하지만, 새로운 혁명이 힘의 균형을 깨고 새로운 패러다임을 가져다주죠. 비즈니스 세상도 마찬가지입니다.

열심히 레드오션에서 싸우던 경쟁자들이 싸우는 것에 바빠 정신을 못차리고 있을 때, 싸움의 룰을 바꾼채 파괴적 혁신을 꾀한 기업이 홀연히 나타나 순간에 지배자적 위치를 차지하게 됩니다.

존속적 혁신을 꾀하며 기존 시장 지키기에 급급하던 기업은 도태되기 마련이죠. 이렇게 패러다임을 바꿀만한 혁신은 바로 기술의 발전에서 비롯됩니다.


사회 조직의 발전 속도는 참기 힘들만큼 느리기만 합니다. 게다가 조직의 규모가 커지고 노후할수록 High RISK, High Return을 위한 혁신적 선택보다는 안전이 보장된 길을 선택하다보니 더욱더 속도가 느릴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 사회와 조직이 이렇게 의사결정을 지연하는 중에 기술에 의한 혁신이 패러다임을 바꾸게 해줍니다. 사고와 조직의 보수화는 기술의 진보로 인하여 해체되고, 새로운 패러다임의 전환이 쓰나미처럼 덮치게 되는 것입니다.

이런 기술의 발전을 제대로 보지 못한채 카니발리제이션이 두려워 존속적 혁신에만 빠져 도태된 기업은 IT 업계에도 많습니다. WWW이라는 새로운 기술을 도외시한채 폐쇄적인 VT 모드의 PC통신의 울타리에서 점진적 혁신을 꾀하던 하이텔, 천리안이 대표적이죠. 통신 에뮬레이터 기술력을 갖추고 있던 큰사람(이야기 소프트웨어)도 마찬가지구요.

그런데, 패러다임의 전환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는 것은 작은 한 기업의 노력과 시도만으로 가능한 것이 아닙니다. 지배자적인 기업과 정부의 지원이 필요합니다. 그런 면에서, 한국의 인터넷 생태계를 보면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도모하며 패러다임의 전환을 꾀하려는 노력이 부족합니다. 그런 분위기 조성에 앞장서야 할 기업들이 제 역할을 해내고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세계에서 유례없는 초고속 인터넷의 빠른 보급과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의 시도(세이클럽의 아바타 유료화, 싸이월드의 도토리...)를 통해 존속적 혁신을 취했던 한국이 3년 전부터 파괴적인 신규 시장 창출보다는 기존 시장을 지키기 위한 저비용 비즈니스 모델과 존속적 혁신만 꾀하고 있습니다.

차라리 미국처럼 지배적 사업자들이 적극 나서서 잠재력을 갖춘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와 인수에 나서기라도 하면 좋을텐데... 가진 것을 지키기만 하려고 하니 안타까울 뿐입니다.


더 안타까운 것은 기술의 발전이 새로운 게임의 법칙을 가져다 주어 그나마 가진 것을 잘 지키며 살던 기업들의 존립마저 위태롭게 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현재의 패러다임 내에서 그나마 버틸 수 있던 지배력조차도 무의미해질 수 있는 기술이 등장하면 그 기술에 게을리 했던 기업들의 도산과 함께 해외 기업들의 물밀듯한 공세로 한국의 인터넷 산업이 위태롭지 않을까 그것이 걱정됩니다.

다행인 점은 내년도에는 우리 인터넷 기업들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M&A가 활발하게 이루어지리라 예상됩니다.
스마트플레이스의 글을 편리하게 구독하세요. 한RSS 추가 구글추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트랙백 (0) | 덧글 (12)
트랙백 주소: http://www.smartplace.kr/trackback_post_252.aspx
스마트플레이스의 트랙백은 스팸방지를 위해 관리자 승인 후 등록됩니다.

foog 2007-11-26 10:01:23     답글 삭제
"이야기" 생각납니다. 좋은 프로그램이었죠. 글치만 정품으로 나왔을 때 정품등록을 위한 그 복잡한 절차.. 몇 페이지 몇째 줄의 무슨 단어를 적어넣어라... 라는 둥 그때 많이 짜증났었죠. 아무리 불법복사를 막는 조치라 이해하여야 한다고는 하지만 해도 너무 했던 기억이 납니다. 그런 마인드가 어쩌면 지속적인 발전을 가로막는 보수성이 아니었나 하는 생각도 이 글 읽으면서 해보네요.

잘 읽었습니다.
oojoo 2007-11-26 14:00:00     삭제
ㅎㅎㅎ 네, 그것 저도 생각나네요. 무슨 암호문 같은 것을 들고 몇 페이지에 몇 번째 줄을 찾아가며 암호를 기입하던 그때가 생각납니다. ^^

Nights 2007-11-26 11:21:45     답글 삭제
아아 PC 통신이 생각이 납니다.
oojoo 2007-11-26 14:00:36     삭제
PC통신의 그 '삑삑~'거리던 모뎀 소리가 귀에 아른거리네요. ^^

레블 2007-11-26 16:39:47     답글 삭제
내년도에 M&A가 활발히 일어날 것이라는 예상은 어디서 나오신건가요? 예고편이라도 살짝.. ^^
oojoo 2007-11-26 18:55:55     삭제
ㅎㅎㅎ ^^ 여기저기서 쑥떡쑥떡하더군요~

이리 2007-11-26 19:34:38     답글 삭제
M&A증가 → 투자 활성화 → 창업활성화 → 우수 아이템 창궐 → M&A증가

어서 이 선순환이 만들어져야 할 텐데 말이죠.
oojoo 2007-11-27 12:13:55     삭제
네. 저 역시 그런 선순환 구조가 우리 인터넷 비즈니스 생태계에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해나 2007-12-07 17:24:15     답글 삭제
오죽하면 그렇게 해서라도 불법복제를
막아 보려고 했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지금은 많이 나아졌다고(그나마) 하지만
그 당시만 해도 정품 사용자를 이상한(?)
사람 취급하던 시절 이었으니까요...
oojoo 2007-12-13 15:53:56     삭제
네. 오죽하면 그렇게까지 했겠습니까. 돈주고 산 몇 안되는 SW 중에 이야기가 포함되어 있었죠. 이미 몇 개월 후에 해킹된 정품 이야기가 공개되긴 했지만, 특히 한국 SW는 돈주고 사야겠다라는 그런 왠지 모를 사명감, 측은함이 있었기 때문이죠.

cheap runescape gold 2011-03-23 17:20:16     답글 삭제
내년도에 M&A가 활발히 일어날 것이라는 예상은 어디서 나오신건가요? 예고편이라도 살짝..

land trust 2013-06-18 20:40:53     답글 삭제
호를 기입하던 그때가 생각납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덧글
비밀글
RSS 피드
전체글한RSS 추가 구글추가
스마트가젯북스타일
Demo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