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쿠와 전문가의 차이점

덕후를 아시나요? 네, 오타쿠를 말하는 것이죠. 일본 아키하바라나 용산과 같은 전자상가에 덕후들이 많이 모여 있곤 합니다. 덕후는 특정 분야(특히 전자제품이나 만화, 게임, AV)에 대해 전문가 못지 않은 지식을 갖추고 있습니다.

맹목적이라 할만큼 한 분야에 대해 파고 들죠. 다른 분야의 다양한 것들은 관심조차 두지 않고 특정 분야에 대해서만 집중합니다.


(덕후의 출현을 자주 목격할 수 있는 전자상가)

덕후의 세련된 표현으로 매니아라는 단어도 있지만, 제가 생각하는 매니아는 덕후와는 조금 다릅니다. 매니아는 덕후처럼 특정 분야에 대해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긴 하지만 밝고 공개된 성향을 갖추고 있습니다. 덕후는 혼자서 즐기는 반면 매니아는 정보를 나누며 공통의 관심사를 가진 매니아들과 함께 합니다.

덕후, 매니아는 전문가(Pro)가 못지 않은 지식을 갖추고 있습니다. 다만, 이들을 구분하는 것은 바로 생산성이죠. 전문가는 지극히 생산적이라 본인이 보유한 지식을 팔 수 있는 기술을 갖추고 있습니다.

반면 덕후는 지극히 소비적입니다. 덕후는 상품의 구매에 열정을 가지고 물건을 사들입니다. 반면 전문가는 무작정 물건을 구매하진 않죠. 그 물건이 새로운 비즈니스와 생산적인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경우에 구매를 합니다.

이것이 제가 생각하는 덕후와 전문가의 차이점입니다.

그런데, 인터넷의 대중화 그리고 개인 미디어로서의 플랫폼(블로그)의 보급과 함께 덕후도 바뀌고 있습니다. 혼자서 즐기던 덕후들이 세상에 정보를 던지고 있는 것이죠. 덕후가 생산하는 콘텐츠는 상당한 깊이가 있으며 그 양이 방대합니다.

덕후는 전문가처럼 재화를 바라고 글을 쓰지 않습니다. 그저 자기만족이죠. 그렇다보니 그 양이 대단할 뿐 아니라 (비록 편협하긴 하지만) 내용의 깊이도 상당 수준이죠.

덥수룩한 머리에 까칠한 피부, 둔해 보이는 체형에 언제나 물건이 많이 들어 있는 배낭 그리고 자기만의 성에 갇혀 있는 것 같은 말투… 이런 덕후에 대한 평가 때문에 그간 “오타쿠”라 불리는 사람들은 무시 당하거나 외면 당하는 존재였었죠. (특히 된장녀들에겐 이런 덕후가 호환마마보다 더 무서운 존재라죠?)

하지만, 이러한 덕후들이 세상에 소리를 쳐준다면 그 누구보다 양적, 질적으로 우수한 지식을 생산할 수 있을 것입니다. 실제 여러 블로그를 돌아 다니다보면 이처럼 생산적인 덕후들이 점차 많아지고 있음을 느끼곤 합니다.

덕후와 전문가는 백지 한 장 차이랍니다.
스마트플레이스의 글을 편리하게 구독하세요. 한RSS 추가 구글추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트랙백 (1) | 덧글 (12)
트랙백 주소: http://www.smartplace.kr/trackback_post_195.aspx
스마트플레이스의 트랙백은 스팸방지를 위해 관리자 승인 후 등록됩니다.
고어핀드의 망상천국 2007-07-07 22:17:35
오타쿠(お宅, otaku)에 대한 오해들
현시연과 오타쿠(아까짱 블로그) 인터넷에서 오타쿠가 조롱의 대상이 된 것은 오래 됐다. "오탁후" "오덕후" "씹덕후" 와 같이 이유 없이 조소하는 단어들도 많이 등장했다. 인터넷에서 "오타쿠의 하루" 를 검색어로 쳐보면 오타쿠를 조롱하는 만화가 주르륵 뜬다. * 오탁후(汚坼朽)는 더러울 오, 터질 탁, 썩을 후를 쓴다 - 더러운 게 썩어서 터진 게 오타쿠...

리윈군 2007-07-07 10:02:53     답글 삭제
"덕후와 전문가는 백지 한 장 차이랍니다."라는 말씀 바로 밑에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가 달려 있으니 세삼스럽게 더 와닫는군요; =_=bbb 멋집니다
우주 2007-07-07 14:46:25     삭제
^_^ 코멘트 감사합니다~

우주 2007-07-07 14:46:06     답글 삭제
아, 제가 잠시 일본에 다녀온 사이.. 이미 블로고스피어에 오타쿠 관련 글들이 많이 올라왔었군요. 최근 이슈였나보군요. ^^

별총총 2007-07-07 16:27:34     답글 삭제
덴샤(전철, 기차, 열차...) 오타쿠도 아주 유명하죠^^
영화, 드라마까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죠....
그 유명한 덴샤 오토코(전철 오타구인 남자가 공주같이 이쁜 여자에게 사랑에 빠집니다...^^)

오타쿠 문화는 일본사람의 특징을 조금이나마 알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전 아직 유학중이라서...
우주 2007-07-07 21:02:57     삭제
^^ 네. 전차남 저도 즐겁게 봤습니다. 일본의 오타쿠가 있었기에 한국에서는 상상도 하기 어려운 다양한 상품과 기획 상품들이 나올 수 있지 않았나 싶기도 하네요~

MrGeek 2007-07-08 18:18:50     답글 삭제
스마트플레이스에 이런 주제의 글이 올라올줄이야!
oojoo 2007-07-10 21:30:34     삭제
^^ 전혀 스마트하지 않은 이야기인가요? 10년 전 PC통신에서 하루 종일 살던 그 많은 매니아들(어찌보면 오타쿠)이 있었기에 오늘의 인터넷 서비스가 있지 않았나 싶어요. ^^

저도 그런 매니아(? 오타쿠?) 였었구요~

miriya 2007-07-08 20:24:54     답글 삭제
스플에서 좋아하는 GEEK과는 어떤 차이가 있는지도 써주셨으면 좋았을것 같습니다. ㅎㅎ
oojoo 2007-07-10 21:32:33     삭제
스플의 트레이드 마크이기도 한 GEEK은 IT 분야의 오타쿠+매니아+전문가를 모두 총칭하는 말이 아닐까 싶습니다.

즉, 스플이 말하는 GEEK은 이들 3가지 단어의 상위 개념이라 할 수 있죠. 굳이 어디에 더 가깝냐고 묻는다면 매이아와 전문가의 사이쯤이 아닐까 싶군요~

そのコミュニティのルールを把握せよ! 2011-06-06 15:55:24     답글 삭제
만들면 오마이에서 뭐
hypnosis techniques 2011-11-28 18:23:42     삭제
모두 특정 물건을 통해 광범위한 지식을 가지고 있지만 난 그들이 사회에서 자신을 대신하는 방법으로 괴짜의 전문가을 차별화. 전문가들은 괴짜가되지 않지만 다시 자신의 개인 이익을 설
Learn French at Home 2012-01-06 16:14:51     삭제
괴짜는 대부분 자료를 많이 읽어 자신의 이익에 대한 지식을 얻게 단지 광신자입니다. 그들은 그들과 괴짜의 관심에 대한 광범위한 연구를했을 전문가 사이에 큰 차이가있다.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덧글
비밀글
RSS 피드
전체글한RSS 추가 구글추가
스마트가젯북스타일
Demo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