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일류 기업이 갖추어야 할 제1조건은 근무환경

관련 글: [AngelBeat 블로그] 구글 본사 사옥 
 
역시 초일류 기업의 제1조건은, 초일류 직원을 유치하고 유지할만한 인프라(근무환경)을 갖추는 것이 아닐까요? 그렇지 않은 상태에서 어떻게 초일류 직원을 가질 수 있을까요?
 
여러분이 익히 알고 계신 국내의 많은 대기업들이 글로벌 기업, 초일류 기업, 핵심 인재 운운하면서 공공연하게 “우리 회사는 인재를 가장 중시한다”고 홍보하며 직원을 뽑고 기존 직원들에게 각성을 촉구하기도 합니다.
 
그런데 인재 중시를 강조하면서 실제로 인재에게 해주는 것은 거의 없습니다. 언론에 가끔 나는 그런 혜택은 과장되었거나 극소수에 불과하답니다.
 
정말로 핵심 인재를 유치하고 그들을 오랫동안 유지하면서 최대의 생산성을 끌어내고 싶다면, 지식 근로에 최적화된 그런 만족스러운 근무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제1조건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모든 기업이 그런 환경을 제공할 수는 없겠습니다만(중소 기업도 있으니까요), 많은 수의 국내 대기업들이 구글, 야후, 마이크로소프트 등을 벤치마크 하면서도 근무 환경은 절대 따라 하지 않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운 마음에 한 마디 남겨봅니다.
 
이율배반적이잖아요. 그런 환경은 제공하지 않으면서 자사 직원들에게는 그만한 창의력과 생산성을 강요하는 것 말이죠.
 
물론 알면서도 그런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T.T
 
어쨌든 그런 문화가 바뀔 때 우리도 비로소 지식 사회를 가질 ‘자격’이 생기겠죠. 현실을 보면 아직은 자격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 * *

예컨대, 지식근로자들에게 있어 음료, 창문, 자연 등이 얼마나 중요한가하는 점은 말할 필요도 없이 당연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피플웨어적 관점)
 
국내의 경우 음료수 캔 하나도 무료로 직원들에게 제대로 제공하지 않는 대기업들이 대다수죠. 실리콘밸리의 경우 비록 스타트업이라도 그 정도는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회사들이 많습니다. 국내에 있는 외국계 기업을 제외하고, 혹시 청량 음료라도 맘껏 무료로 제공하는 국내 기업이 있으면 덧글로 좀 알려 주십시오.
 
음료는 하나의 사소한 예일 뿐이죠. 그 외 탁월한 근무 환경을 제공하는 조직에서 근무하시는 분이 계시면 맘껏 자랑해 주십시오. 그런 회사는 홍보가 되어야 하고, 그에 따라 다른 회사들이 자극을 받을 필요가 있습니다. ^^
스마트플레이스의 글을 편리하게 구독하세요. 한RSS 추가 구글추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트랙백 (3) | 덧글 (45)
트랙백 주소: http://www.smartplace.kr/trackback_post_163.aspx
스마트플레이스의 트랙백은 스팸방지를 위해 관리자 승인 후 등록됩니다.
피플웨어(Peopleware)와 생산성 - 한국과 미국의 IT기업 근무환경 비교하기
요즘 들어 근무환경과 생산성에 대한 많은 이야기들이 나오고 있는데 그와 관련된 몇 가지 이야기를 적어보고자 합니다. 여러 가지 직업 중에 타 직종에 비해 생산성이 높아야 하는 직업은 상당히 많을 수 있지만, 제가 종사하고 있는 동네가 IT이다 보니 IT기업을 중심으로 생산성에 관한 이야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IT 생산성과 관련되어서 많은 서적들이 있겠지...
sentimentalist 2007-05-14 15:25:15
#62. 프로그래머 권리장전 (Bill of Rights)
object님 블로그에 오랜만에 들어갔다가 `프로그래머 권리장전` 이라는 포스팅을 봤다. 구구절절이 절대 공감을 이끌어내는 항목들이었는데, 원문은 Coding Horror 라는 블로그를 운영하는 Jeff Atwood 라는 분이 올렸다고 한다. 링크를 따라가 보도록 하자~Art.Oriented - 프로그래머 권리장전Jeff Atwood - The Progra...
Steven Yoo의 교환학생기 2008-07-06 13:28:32
미국 주정부에서의 인턴쉽 근무환경
미조리 주정부 소프트웨어 개발팀에서 6/2일부터 인턴쉽을 시작했다. 이제 일주일 지났는데, 지금까지의 경험은 매우 만족스럽다. 내가 일하는 큐비클은 위의 큐비클보다 조금 작은 정도이다. 색깔도 모양도 같은데 조금 더 작은 크기의 큐비클. 프로그래머로서 개인적으로 일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는게 무척 마음에 든다. 앉으면 큐비클의 높이가 높아서 다른 사람들이 ...

miriya 2007-05-08 02:16:03     답글 삭제
5번째 단락에서 많이들 좀 배웠으면 좋겠습니다.-_- 저번에 가봤던 다음은 2층 커피 바에서 수익금을 사회 환원용으로 쓰더군요.
바비 2007-05-08 21:22:45     삭제
정말 많이 배웠으면 좋겠는데, 안타깝게도 시간이 더 많이 필요할 거 같습니다.

Channy 2007-05-08 03:10:11     답글 삭제
miriya/ 사실 2층 커피바는 실제는 무료입니다. 양심껏 백원이던 5백원이든 내는 것이고 말씀 하신대로 기부가 됩니다. 제가 보기엔 Daum의 GMC야 말로 국내 최고의 근무 환경일 거라고 생각 합니다. 천혜의 자연환경, 셔틀, 샤워 시설, 헬스센터, 무료 음료에 무료 간식에 삼식 무료 식사, 엔지니어의 경우 원하는 컴퓨팅 환경... 뭐 자랑 같지만 사실인걸요 ^^
바비 2007-05-08 21:23:44     삭제
제 생각에도 국내에서 최고의 환경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일단 제주도이니까 자연 환경에서부터 최고네요. ^^

날자고도 2007-05-08 05:15:10     답글 삭제
어디선가 봤는데, T형인제상을 원하더군요.
한마디로 보면, 그냥 톱니바퀴하나 원하는거 같더군요.

아직도 그런 사고 방식으로 이렇게 급변하는사회에
남을려고 하는지.
바비 2007-05-08 21:24:56     삭제
해당 기업이 이미 확고하게 선점하여 수익을 얻고 있는 분야가 있다면 쉽게 망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다만 서서히 상황이 나빠져 가겠지요.

guest 2007-05-08 09:19:21     답글 삭제
그런 사고방식으로 살아남을 수 있나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바비 2007-05-08 21:26:13     삭제
맞습니다. 그렇게 해도 아무 문제가 없으니까요. 즉 다들 그렇게 하니까 특별히 나빠보일 것도 없는 것입니다.

배고픈 바보 2007-05-08 09:24:18     답글 삭제
음료, 창문, 자연...그정도 까지는 바라지도 않습니다. 일만 할 수 있게 방해(보고,회식,행사 등)만 안하면 좋겠어요. 한 5년전인것 같은데 친구(외환 브로커) 사무실(영풍빌딩)에는 코너마다 휴게실이 있었는데 냉장고의 음료수를 보고 감탄한적 있습니다. 아...제가 군대있을때 같은 사무실 미군하사관이 늘 냉장고에 마운틴듀를 채워놓곤 했었습니다...그립군요..ㅠ.ㅠ..여기저기서 돌 던지는 소리가 들리는듯...--;
바비 2007-05-08 21:26:59     삭제
음료는 바라지도 않습니다만.. 이라고 말씀하셨는데 결국 음료 얘기로 끝나네요. ^^

5throck 2007-05-08 09:28:54     답글 삭제
미국기업들도 다 free lunch를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주로 IT기업들이 제공을 많이 합니다. 특히 Silicon Valley나 Silicon Hill(Austin, Texas)등에 근거지를 두고 있는 벤처기업들이 그렇습니다. (뭐 미국의 대다수 기업들이 free coffee 정도는 제공하고 있는데, 한국도 봉지커피 등을 제공하고 있으니 그 정도는 비슷한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 벤처의 근무환경이 어떤지 자세히는 모르겠지만, 미국 벤처의 근무환경은 상당히 쾌적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미 언급한 바와 같이 free food를 제공하는 것은 기본이고, 각종 음료수 및 다과를 제공합니다. 하지만, 제 경험에 비추어 볼 때 미국 벤처기업에서 제공하는 frozen free food는 그다지 선호하는 음식이 되질 못합니다.(집에서 냉동식품 드셔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

다만, 구글이나 마이크로소프트 등과 같은 IT 대기업은 아무래도 자금의 여력이 있으니 더 나을 것 같구요... 우리나라도 벤처로 큰 기업인 다음이나 네이버의 경우도 그다지 나쁠 것 같지는 않은데, 제 생각이 틀렸나요?
바비 2007-05-08 21:29:05     삭제
주로 IT 기업들이 그런 혜택을 제공하고 있죠. 왜냐하면 지식근로자의 생산성이 곧바로 회사의 생산성으로 연결이 되니까요.

그렇다면 우리는 왜?라는 질문을 던질 수 있는데, 결국 제대로된 지식근로자를 원하지 않고 또 그렇게 일하고 있지도 않다는 결론을 얻을 수 있을 거 같네요.
5throck 2007-05-09 13:25:46     삭제
지식근로자의 생산성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의견이 있을 수 있지만, 저는 창의성이 지식근로자의 가장 중요한 생산성이 아닐까 합니다.

창의성을 가지려면 아무래도 자기만의 시간이 필요하게 되고, 그러려면 과도한 근무시간이 가장 큰 적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3M과 같은 경우는 창의력이나 새로운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자신이 하고 싶은 일에 자신의 시간을 할애할 수 있도록 하고 있는데, 이러한 점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쾌적한 사무실이나 free food도 좋지만, 초일류 기업이 가져야할 덕목은 직원들에게 다양한 시도를 허락해주고, 이를 관심있게 지원하는 것 아닐까요...

물론, 한국의 IT기업이 그렇게 하고 있느냐는 질문은 별도로 해야겠지요... ^^

dylee 2007-05-08 10:22:40     답글 삭제
엠파스도 얼마전부터 자판기 음료가 무료라고 들었던 것 같습니다. 지난번 친구만나러 갔다가 얻어먹은 기억이.. ㅎㅎ
속도가 아~~주 더디기는 하지만 일부에서라도 조금씩 변화하고 있으니 그건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물론 봉지 커피조차 마음껏 사달라고 못하는 곳도 있긴합니다만.. ㅠㅜ)

우리나라의 경우 자금력이 문제라기보다는 의식의 문제가 아닐까요?
지난번 토론회때, 회사에 돈이 생길 경우 인센티브나 복지쪽이 아닌 직원 책상이나 기자재를 바꾸더라..라고 했던 어느 분의 말이 생각나네요 ^^;;;
바비 2007-05-08 21:29:53     삭제
네, 저 또한 자금력의 문제가 아닌 인식의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왜, 직원들에게 그런 혜택을 주어야 하는가?"라고 경영자는 반문할 것입니다.

백영진 2007-05-08 11:00:50     답글 삭제
특히 다음(daum)의 경우 의자가 너무 맘에 들더군요. 어떻게 지급된건지는 정확하게 모르겠지만 궁극의 사무용 의자인 aeron chair를 사용하고 있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현재 제가 있는 곳은 싸구려 원탁 회의용 의자를 쓰는데 허리부터 시작해서 온몸이 안 아픈데가 없습니다... 사실 개발자뿐 아니라 사무직원도 의자는 정말 중요하지 않습니까?
바비 2007-05-08 21:30:33     삭제
그런가요? 서울,제주도 사무실에 모두 가보았는데 의자가 그렇게 좋은 지는 몰랐습니다.

의자. 정말 중요합니다!!!

민서대디 2007-05-08 11:30:43     답글 삭제
저희도 점심, 저녁 주는 것 말고는 커피믹스가 전부죠..^^ 그 외 것들은 꿈같은 얘기들이죠.
바비 2007-05-08 21:31:11     삭제
대개의 회사에서, 제일 싼 커피믹스(또는 바로 그 위의 등급)를 제공하더군요. ^^

2007-05-08 11:39:39     답글 삭제
다음의 경우, 양재사옥, 제주 GMC 모두에서 직원 복지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위에서 channy님도 말씀하셨지만, 카페테리아의 수익금을 이용해 사회공헌을 하고자 하는 것이지, 사실상은 무료에 가깝습니다. 게다가 제주 GMC에서는 무료로 아침,저녁도 제공하고 있고, 자연친화적인 환경은 두 말할 것도 없지요. GMC 사진이 담긴 포스트 URL 남겨놓고 가니, 구경하세요~ (맘껏 자랑하라고 하셔서 정말 맘껏 자랑했습니다. ^ㅡ^;)
http://blog.daum.net/daumcomm/6987658
배고픈 바보 2007-05-08 20:03:26     삭제
아마 거의 비슷한 시기에 옮기지 않았나요? 다음은 제주도로, NHN은 분당으로..당시 제딴에는 제주도라..좀 오바하는데...분당정도가 현실적이지..라고 생각했던 적이 있습니다...저의 짧은 생각에 그쳐 다행이고, 너무들 자랑하시는거 보니 부럽네요...^^ 실제 일하는 공간도 좀 보여주셨으면 하는...백만원짜리 에어론도 좀 보여주시고...
바비 2007-05-08 21:32:02     삭제
제주도를 보자면, 다음이 좀 더 나은 환경을 제공해주고 있는 것으로 생각되는데요.

NHN 환경은 제가 잘 모르겠습니다. 혹시 알고 계신 분 소개 부탁합니다. ^^

oojoo 2007-05-08 12:30:03     답글 삭제
일전 미 Lycos에 출장 차 간적이 있는데, 별도의 BAR가 제공되고 있어서 다양한 종류의 음료와 차 그리고 과자가 무상으로 제공되더군요. 비록 구글처럼 크고 화려하진 않지만 조용한 휴게실에 무한대의 수십 종의 식음료가 제공된다는 점에 무척 즐거웠었습니다.

아~ 그깟 군것질 하나에 이리 설레다니.. T.T
바비 2007-05-08 21:33:30     삭제
빙고! 바로 그것입니다. 군것질 거리에 마음이 흔들리는 것. 그래서 직원의 환경에 대한 투자야말로, 가격대 성능비가 높은 것입니다~

해피씨커 2007-05-08 13:26:38     답글 삭제
전. 프로젝트의 '수익'을 위한다는 이유로.. 그나마 나오던) 커피랑 녹차마져 없어진 경험도 있죠.(것도 많이 모자르게 나와 가져다놓으면 없어졌죠) 문제는 높으신 분들은 접대용이라는 명목으로 프로젝트비로 산 것을 자기 책상에 가져다 놓고 먹으시더라구요 -_-;;
바비 2007-05-08 21:34:14     삭제
아주 일반적인 경험을 하셨군요.

현재 일하시는 곳은 좀 더 나은 환경이기를 기원합니다~

feelsg 2007-05-08 18:04:44     답글 삭제
먹는건 솔직히 안부럽습니다. 그깟 음료 걍 지금처럼 물주고, 커피믹수 맘대로 먹게 하는거까진 오케인데...사무실 의자랑 컴퓨터, 모니터 하다못해 키봇, 마우스 같은건 정말 좋은거 쓰고 싶습니다. 손목도 아프고 허리도 아프고 눈도 아프고..헬스클럽 안만들면 걍 주변 헬스장이라도 이용권을 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샤워도 가능하니깐..읽고 싶은 도움될만한 책이나 세미나 보내주고 (그건 당췌 일이라고 생각안함)그러면 금상첨화겠죠 ㅠㅠ
바비 2007-05-08 21:35:21     삭제
대개의 기업들이 가장 절약하려고 하는 것이 바로, 직원들을 위한 고정 자산에 투자하는 것입니다. 바로 키보드, 마우스 같은 것이죠!

차라리 음료가 더 쉬울 지도 모르겠네요. ^^

miriya 2007-05-08 21:35:09     답글 삭제
그나저나 이놈의 구글이 많은 기업 사장들을 고민하게 만드는것 같습니다. 좋은 현상입니다.
바비 2007-05-08 21:36:28     삭제
문제는, 그런 환경은 잘 따라하려고 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미국과 한국은 달라!" 이런 마인드겠죠. ^^

coderiff 2007-05-08 22:35:40     답글 삭제
의자 이야기가 나와서 생각이 나는데 제가 일하는 곳의 모 부서에서 (목이 안좋은 사람들이 많은지) 목받침이 있는 듀오백 의자를 자비로 많이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었는데 위에서 누군가 통일성을 해쳐서 보기 싫다는 이유로 어쩔수없이 비싼 돈 주고 구입한 의자 다 각자 집으로 보냈던 일이 있었던게 기억나네요~ 사주지는 못할 망정 자비로 산 것도 못쓰게 하니.. ㅡ.ㅡ;
배고픈 바보 2007-05-09 21:19:24     삭제
맞아요, 사주는건 바라지도 않습니다. 내 돈 들여 사는거라도 할수 있었으면..ㅠ.ㅠ

하늘이 2007-05-09 04:09:49     답글 삭제
오옷, 저기 한국에 보면, 블로그칵테일인가? 올블로그라는 서비스 운영하는 회사라고 하던데, 거기는 음료나 기타 간식과 밥까지 공짜로 제공된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사장 왈 '다 먹고 살자고 하는 건데, 잘 먹어야 일도 잘 되지~' 라던데요? 하핫...
Draco 2007-05-09 15:23:48     삭제
...하늘님...;;;

Andy 2007-05-09 08:25:40     답글 삭제
외국계 회사에서 청량음료 등등을 제공하는 이유가 직원들에 대한 복지보다는 당분이 많은 음료의 섭취시 생산성이 높아서라는 얘기도 있습니다. 몸이 피곤한지도 모르고 죽어라~~~ 일만하게 된다는 거지요. -_-;
5throck 2007-05-09 12:25:13     삭제
앗 그런 이유가... 정말 그렇다면 최고의 생산성을 위해서는 무엇이던지 하는 것이 기업이라는 이야기인데... 쩝...

좀 암울해집니다... ^^

명랑이 2007-05-09 09:07:25     답글 삭제
하늘이님.... ^^;; 제가 알바뛰는 콜레오마케팅그룹에서는 커피가 무상제공되고 냉장고에 기타 등등 먹을게 있습니다. 꺼내먹는 사람은 거의 없지만...

체리필터 2007-05-09 13:45:53     답글 삭제
nhn에서 제공되는 복지는 뭐 생각 나는데로 써보자면... 1. 허먼밀러 의자 제공(상당히 고가, 허리, 어깨 통증 없어지는 느낌이 남 ^^) 2. 각 층 휴게실 내 원두커피 머신 제공 3. 각 층 휴게실 내 캔 음료 저렴하게 제공 4. 카페테리아에서 각종 음료를 저렴하게 제공 5. 출퇴근 셔틀 버스 운영 6. 동호회, 스터디 개설 시 운영비 지원 등등... 뭐 생각 나는데로 써서 그 외에 더 있을 수도 있겠네요 ^^

타조군 2007-05-09 14:01:43     답글 삭제
체리필터님이 nhn 복지를 잘 정리해주셨네요. 사족 붙입니다. ^^;
1. 허먼밀러 : aeron chair 와 쌍벽을 이루는 의자죠. 제가 입사전에 요통 치료를 받을 정도로 좀 허리가 나쁜데요. 편안하게 사용중입니다.
2. 원두커피 : 에스프레소 머쉰이 정확하겠습니다. 피곤한 머리와 몸을 깨우기 위해 억지로 마시던 커피를 이젠 너무 많이 마시지 않도록 조절하고 있습니다.
3. 캔 음료 : 공짜면 너무 함부로 마시다가 버릴 것 같은데 적절한 제공인것 같습니다.
...
6. 의료비 지원
보험을 통해 본인 및 배우자, 부모님까지 넉넉하게 지원받고 있습니다.
7. 아침식사
다양한 종류의 주먹밥, 샌드위치, 김밥, 미니버거 등을 제공해줍니다.
배고픈 바보 2007-05-09 21:27:53     삭제
허먼밀러가 회사이름이고, 에어론이 제품으로 알고 있는데요...사족이었습니다...^^ 정말 부모님까지 의료지 지원되나요? 부모님이면 만만치 않을텐데요...
타조군 2007-05-10 18:35:10     삭제
음.. 회사 이름만 알고 제품 이름은 몰랐어요.
부끄.. ㅜ.ㅜ
aeron chair 보다는 허먼 밀러가 더 좋죠~ 라고 썼으면 더 민망했겠는데요. OTL
배고픈 바보 2007-05-11 10:08:46     삭제
쓰지도 않으면서 외국 의자이름, 가구회사 이름이나 알고 있는 제가 이상한 놈이죠...--; 아...사용하신다니 넘 부럽습니다..^^

체리필터 2007-05-10 00:15:41     답글 삭제
배고픈 바보//모시고 사시는 분은 다 됩니다. 결혼한 경우이고 장인, 장모님 모시고(동거 아니더라도 ^^) 산다면 다 지원 됩니다. 물론 검사가 아닌 치료인 경우에 한합니다 ^^
배고픈 바보 2007-05-11 10:11:10     삭제
금액제한도 없나요? 와우..그렇다면 한반도내 최강의 복리후생제도일 것 같습니다..^^

린투 2007-05-11 09:25:15     답글 삭제
웹팀 팀장입니다.
근데....
웹 서핑할 때 눈치가 보입니다....
더 할말 있습니까?
공짜 음료수는 바라지도 않아여.....
후~~~~ 휴~~~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덧글
비밀글
RSS 피드
전체글한RSS 추가 구글추가
스마트가젯북스타일
Demo Day